문경약돌돼지입니다
 
Home / 고기정보 / 축산뉴스
제 목 축산물 도축일 표시 추진…유통업계 긴장
이 름 약돌돼지

축산물 도축일 표시 추진…유통업계 긴장

축산물 구매 위축 소비 감소 우려 주장
수입 돈육은 미실시, 형평성 문제 제기


최근 국내산 축산물에 별도의 도축일 표시와 관련한 법률 개정안이 추진되고 있어 유통업계가 반발하고 있다.
최근 축산관련업계에 따르면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노웅래 국회의원(서울 마포)이 국내산 축산물의 표시기준에 축산물의 도축일을 표시하도록 하고, 축산물가공업 또는 식육포장처리업자가 제조·가공·포장하는 제품에 대해 축산물의 도축부터 제조·가공·포장까지의 기한을 정하도록 하는 축산물위생관리법 일부개정 법률안을 대표 발의했다는 것이다.
이에 박병철 육류유통수출입협회장은 지난 4일 기자 간담회를 개최한 자리에서 “현행법상 식육의 유통은 유통기한 표시 의무화로 일반적으로 냉장 식육은 유통기한이 30~60일, 냉동 식육은 1~2년으로 설정되어 기한 내 유통시 안전성에 문제가 없다”며 “만약 소비자가 도축일자를 알고 싶다면, 축산물이력추적시스템으로 확인이 가능해 현행 제도상 축산물에 별도의 도축일 표시는 큰 의미가 없다”고 주장했다.
이에 따라 법 개정으로 인해 축산물에 도축일을 표시할 경우, 소비자는 도축일에 가까운 제품이 더 안전하다고 판단할 가능성이 있고, 이로 인해 유통기간 내의 제품일지라도 도축일이 일정기간 경과한 축산물은 구매를 꺼려 국내 축산물의 소비를 더욱 위축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또한 수입 돈육에는 도축일자를 표시하지 않고 국내 축산물에만 표시할 경우, 형평성 문제가 대두될 것이라고 박 회장은 지적했다. 이에 그는 “식육의 유통은 현행 유통기한 표시나 축산물이력추적 시스템 등 현행 제도상으로 유통 상 큰 문제점이 없어 축산물의 도축일 추가 표시는 큰 의미가 없다고 판단, 이 문제를 축단협 차원에서 논의가 돼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출처 : 양돈타임스]

 ( 2013-06-18 11:23:41 조회:2658 )
No. 제목 이름 작성일 조회
105
양돈선진국 돼지고기 이력제 어떻게 하고 있나
약돌돼지 2014-12-18 2311
104
돼지 및 돼지고기 이력제
약돌돼지 2014-12-18 2374
103
올 여름 돼지 출하 작년보다 8% 감소
약돌돼지 2014-07-17 2293
102
돼지등급기준 개정 1년…양돈현장은
약돌돼지 2014-07-17 2359
101
사라지는 특수…소비패턴 변화 적극 대응을
약돌돼지 2013-06-19 2547
100
웰빙 열기에 저지방 부위 구매 늘어
약돌돼지 2013-06-19 2507
축산물 도축일 표시 추진…유통업계 긴장
약돌돼지 2013-06-18 2658
98
[알 림]7월 1일부터 축산물등급판정 세부기준 개정
약돌돼지 2013-06-18 2746
97
돈열 청정화 첨병 ‘생마커백신’ 뜬다
약돌돼지 2013-06-12 2802
96
돼지 도매가 ‘6개월’만에 4000원 넘어
약돌돼지 2013-06-12 2490
95
사라지는 특수…소비패턴 변화 적극 대응을
약돌돼지 2013-06-12 2613
94
국내산 돼지·돼지고기 이력관리 대상에 포함 추진
약돌돼지 2013-04-05 2685
93
돈육 유통업계 한돈 소비 팔 걷어
약돌돼지 2013-03-28 2563
92
양돈현장 모돈감축 이미 시작됐다
약돌돼지 2013-03-19 2621
91
작년 1인당 돈육 소비량 20.3kg
약돌돼지 2013-02-07 2712
  1 2 3 4 5 6 7